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국토부, 드론 실증도시 15곳 선정···배송 등 실증 연구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00분

국토부, 드론 실증도시 15곳 선정···배송 등 실증 연구

회차 : 1180회 방송일 : 2023.03.17 재생시간 : 02:21

송나영 앵커>
어떤 제품이나 서비스가 상용화되기 전에 실제로 운영해보는 걸 '실증'이라고 하는데요.
정부가 제주도와 서울, 인천 등 전국 15개 지자체를 드론 실증도시로 선정했습니다.
사업 규모와 서비스 내용에 따라 국비를 차등 지원받게 됩니다.
윤현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윤현석 기자>
국토교통부가 항공안전기술원과 함께 전국 15개 지자체를 드론 실증도시로 선정했습니다.
제주도와 서울, 인천, 울산을 비롯해 성남과 영월, 음성 등이 실증도시로 선정됐습니다.
선정된 지자체는 사업 규모와 서비스 내용에 따라 국비를 차등 지원받게 됩니다.
15곳 중 11개 지자체가 드론을 활용한 배송 서비스 실증에 나서는 가운데, 제주도에선 국내 최초로 유상 드론 배송 서비스가 시작될 전망입니다.
제주도는 올해 하반기 중 가파도 130여 가구를 대상으로 가벼운 일반 물품을 드론으로 배송할 방침입니다.
이를 위해 제주도와 가파도에 드론 이착륙장을 마련하고, 드론 비행로를 설정할 계획입니다.
성남시는 중앙공원과 탄천 주변에 드론 배송지점을 설치하고, 공원에서 편의점 물품을 주문하면 드론으로 배송하는 시스템을 연구합니다.
이 밖에도 영월과 서산, 태안 등에서는 드론을 활용해 섬과 산간마을에 물품 배송을 하는 사업을 진행합니다.
국토부는 올해를 드론 배송 체계 상용화로 나아가는 K-드론 배송의 원년으로 삼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정부와 지자체, 드론산업계, 배송, 유통기업 등 관련 기관이 협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등 지원에 나설 계획입니다.

전화인터뷰> 조원달 / 국토교통부 첨단항공과 주무관
"지자체와 드론업계 이외에도 택배, 물류회사들이 함께 참여해서 상용화 모델을 성공할 수 있게 지원하는 것이 우선적인데, 이를 위해 국토부에서는 드론 배송 협의체를 구성해 운영할 계획을 갖고 있습니다."

한편 이번 실증도시 공모에는 드론을 활용한 사회안전체계 구축 사업도 선정됐습니다.
인천광역시는 대형 드론을 개조해 해상 구조에 필요한 장비와 물품을 운반하는 실증을, 울산광역시는 원전 재난에 대응한 방호 물품 드론운송 실증을 진행합니다.
국토교통부는 지자체, 항공안전기술원과 함께 3월 28일 세종시에서 드론 실증도시 협약을 맺고, 선정된 사업들을 적극 추진해 나갈 예정입니다.
(영상취재: 백영석 / 영상편집: 박설아 / 영상그래픽: 김민지)

KTV 윤현석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