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우리 국적기 11편 괌으로 출발···신속대응팀 파견

KTV 뉴스 (17시) 일요일 17시 00분

우리 국적기 11편 괌으로 출발···신속대응팀 파견

등록일 : 2023.05.29

송나영 앵커>
괌에 고립됐던 우리 관광객 3천4백 명이 귀국길에 오를 수 있게 됐습니다.
괌 국제공항이 운영 재개를 결정했기 때문인데요.
외교부는 신속대응팀을 현지에 파견해 국민들의 출국 수속을 지원하고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할 예정입니다.
윤현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윤현석 기자>
초강력 태풍 마와르로 공항이 폐쇄된 괌.
이 때문에 한국인 관광객 약 3천4백 명이 발이 묶였습니다.
공항 폐쇄 일주일째인 29일, 괌 국제공항이 운영을 재개하기로 결정하면서 귀국길에 오를 수 있게 됐습니다.
외교부는 괌 국제공항 운영이 현지 시각으로 29일 오후 3시에 재개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당초 오는 30일 운영을 재개한다는 방침이었지만 복구 작업이 순조로워 일정이 하루 앞당겨진 겁니다.
외교부는 오늘 오후 4시부터 우리 국적기 11편이 괌에 도착해 우리 관광객들을 실어 나를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우리 국민의 신속한 귀국 지원을 위해 다른 항공편 운항도 협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현지에서 불편을 겪고 있는 우리 관광객에 대한 지원도 계속해서 이뤄지고 있습니다.
정부는 머물 곳이 없어진 우리 국민을 위한 임시 대피소 3곳을 마련한 데 이어 임시 진료소도 설치했습니다.
외교부 관계자는 한인 소아과 의사를 섭외해 만성질환자와 어린이를 대상으로 진찰과 처방전을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관광객의 신속한 철수를 돕기 위한 인력도 파견됐습니다.
외교부는 오늘 오전 외교부 직원 4명으로 구성된 신속대응팀을 괌으로 파견한 데 이어 오후 비행편에 2차 신속대응팀 2명을 추가로 파견한다고 밝혔습니다.
신속대응팀은 공항 출국장에서 출국 수속을 지원하고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할 예정입니다.
또 현지 당국과 교섭한 뒤 우리 관광객들이 모두 귀국하면 철수할 예정입니다.
(영상제공: 로이터 통신 / 영상편집: 박설아)

KTV 윤현석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