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비상진료에 따른 병·의원 이용안내 페이지로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본문

KTV 국민방송

유엔, 북핵 규탄 결의 3건 채택 ···"암호화폐 탈취 30억 달러"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유엔, 북핵 규탄 결의 3건 채택 ···"암호화폐 탈취 30억 달러"

등록일 : 2023.12.06 17:48

임보라 앵커>
유엔총회에서 북한의 핵무기 개발을 규탄하는 결의 3건이 채택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의 한 정보분석업체 보고서에는 북한이 그동안 탈취한 암호화폐가 30억 달러 상당이라는 내용이 담겼는데요, 김민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김민아 기자>
현지시간 4일,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총회에서 북한의 핵무기 개발을 규탄하는 내용의 결의안 3건이 채택됐습니다.
결의는 북한이 행한 지난 6차례의 핵실험을 규탄하고, 한반도 비핵화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하는 내용을 담았습니다.
이 중에서도 '포괄적핵실험 금지조약'을 주제로 한 결의는 찬성 181표, 반대 1표, 기권 4표로 채택됐습니다.
안보리에서 줄곧 북한을 옹호해오던 중국과 러시아도 이번엔 찬성표를 던진 건데, 북한은 나 홀로 반대표를 행사하며 저항했습니다.
유엔 총회 결의는 안보리 결의와 달리, 국제법적 구속력은 없지만 각국이 권고사항을 이행하도록 촉구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북한이 지난 6년간 탈취한 암호화폐가 30억 달러에 해당한다는 보고서가 나왔습니다.
최근, 미국의 정보분석업체 '레코디드 퓨처'가 발표한 '북한의 암호화폐 표적 공격' 보고서는 북한 해킹조직들이 지난해에만 17억 달러 상당의 암호화폐를 훔쳤다는 의혹을 받고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이는 북한 경제의 5%, 군 예산의 45%에 해당하는 규모입니다.
공격 대상도 가상화폐 거래소에 국한되지 않고, 개인 사용자 등으로 다양하며 자금세탁 방지 조치를 피하기 위해 위조 신분증 등을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근 한미일호 연쇄 대북제재 발표에 이어 유엔 총회 북핵 결의안 채택까지 이어지면서 앞으로 국제사회의 대북 공조 수위는 더 높아질 전망입니다.
(영상제공: UN webTV / 영상편집: 오희현)

KTV 김민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