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비상진료에 따른 병·의원 이용안내 페이지로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본문

KTV 국민방송

노조 회계 공시율 91.3%···총수입 8천424억 원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노조 회계 공시율 91.3%···총수입 8천424억 원

등록일 : 2023.12.06 17:48

임보라 앵커>
노조 회계의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올해 처음 회계공시 제도가 도입됐는데요.
첫 공시에서 91%의 공시율을 보였고 조합원 1천 명 이상인 노동조합이 지난 1년간 총 8천424억 원의 수입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신국진 기자입니다.

신국진 기자>
정부는 지난 10월 노동조합 회계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노조회계 공개시스템을 개통했습니다.

녹취> 이정식 / 고용노동부 장관 (지난 10월)
"이 제도는 노동조합의 회계 투명성을 높이고 장차 합리적인 노사관계의 새로운 장을 여는 데 획기적인 이정표가 됨으로써 우리나라 노동조합제도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고용노동부가 양대 노총 등 노동조합 회계 공시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조합원 1천 명 이상의 노동조합 739개 가운데 675개가 공시에 참여해 최종 공시율은 91.3%를 기록했습니다.
양대 노총인 한국노총과 민주노총 가맹 노조 가운데 각각 94.0%, 94.3%가 공시에 참여했습니다.
노동조합의 총 수익은 8천424억 원으로 확인됐습니다.
수입 대부분은 상·하부 조직으로부터 교부 받은 금액을 포함한 조합비 수입으로 나타났고, 이자수익 등 기타수입, 수익사업 수입, 보조금 수입 순이었습니다.
노조당 평균 조합비 수입은 11억1천만 원으로, 조합비 수입 규모가 가장 큰 노조는 민주노총 금속노조로 조사됐습니다.
지출 총액은 8천183억 원으로 인건비와 상급단체 부과금, 조직사업비 등으로 지출했습니다.
노조 당 평균 지출은 12억1천만 원이었으며 일부 노조는 교섭·쟁의사업비나 인건비 등 일부 공시항목을 0원으로 기재했습니다.
공시 자체는 자율이지만, 공시하지 않은 노조 조합원은 조합비에 대한 세액공제 혜택을 받을 수 없게 됩니다.
(영상편집: 김세원 / 영상그래픽: 민혜정)
노동부는 공시 오기·누락 사항에 대해 노조가 직접 이를 보완하도록 오는 22일까지 시정 기간을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