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인생 후반전 조금 심심하게 살렵니다

귀농다큐 살어리랏다 금요일 13시 50분

인생 후반전 조금 심심하게 살렵니다

등록일 : 2024.05.24 14:14

1. 프롤로그
- 젊은 날 택시 운전을 하며 독학으로 노무사에 합격한 구건서 씨. 법학박사 학위까지 받으며 찬란한 제2의 인생을 살아온 건서 씨가 평창에서 세 번째 인생을 맞이한다.

2. 계곡이 휘감은 절벽 위 꿈의 숲, 심심림을 만들다
- 평창군 대화면, 금당계곡이 휘감아 흐르는 언덕 위엔 구건서 씨가 만드는 새로운 산림복화문화공간 ‘심심림’이 펼쳐져 있다.
- 그 풍경이 너무 아름다워서 심심림 8경이라 이름붙인 공간, 건서 씨와 아내, 두 마리 반려견이 함께 산책하며 아름다운 풍경을 소개한다.
- 지금 한창 산나물정원과 산양삼밭을 만들기 위한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아직 농사는 서툰 건서 씨를 위해 농사 멘토가 방문한다

3. 순탄하지 않았던 삶. 이제 나누는 삶으로!
- 일주일에 한 번 정도는 서울에서 강의가 있는 날. 건서 씨의 직업 중 하나는 노무사다. CEO들을 대상으로 하는 노동법 강의를 하며 강단에 선다.
- 건서 씨의 귀촌은 3단계로 진행됐다. 주말 농장, 5도 2촌, 4도 3촌까지. 사무실, 놀이터와 쉼터가 복합적으로 어우러진 공간에서 귀농귀촌을 준비하는 사람들을 돕는다.
- 건서 씨는 귀농귀촌에 있어서 이웃의 중요성을 빼놓지 않는다. 틈만 나면 함께 하는 이웃들 덕분에 시골 생활이 즐겁다.
- 다양한 칼럼과 책을 쓰며 은퇴와 귀농귀촌귀산에 대한 ‘산중필담’을 들어 본다.

4. 에필로그
- 건서 씨가 꿈꾸는 것이 하나 더 있다. 바로 치매 진단을 받은 아내와 남은 생을 행복하게 사는 것. 점점 기억을 잃어가는 아내이지만 남은 기억은 행복으로 충만하길, 그것이 건서 씨의 마지막 목표이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