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소상공인·중소기업에 43조 공급···취약계층 지원 확대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소상공인·중소기업에 43조 공급···취약계층 지원 확대

등록일 : 2023.09.27 18:08

임보라 앵커>
정부가 추석 전후로 자금 사정이 빠듯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역대 최대 규모인 43조 원의 신규 자금을 공급합니다.
든든한 명절을 보낼 수 있게 취약계층 지원도 확대하는데요.
계속해서 김유리 기자의 보도입니다.

김유리 기자>
추석 연휴를 앞두고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시름이 깊습니다.
명절 상여금과 원자재 대금 지급 등으로 지출이 늘어나는데 자금 조달엔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입니다.
정부는 이들의 금융 부담 완화를 위해 역대 최대 규모인 43조 원의 신규 자금을 대출과 보증 형태로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또 3조6천억 원의 외상매출채권을 보험으로 인수해, 외상 판매 기업의 위험 부담을 줄입니다.
전통시장 상인에겐 성수품 구매 대금으로 50억 원을 지원합니다.
상시근로자 30인 미만 사업장에게는 고용·산재보험료 납부를 유예할 수 있게 해 부담을 줄인다는 방침입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 지난 8월 31일, 제19차 비상경제민생회의
"정부의 하반기 정책 역시 민생 안정이 최우선입니다. 물가 안정 기조를 확실히 다지고, 서민과 취약계층의 어려움을 덜어드리고, 내수 경기 활성화를 위해 열심히 뛰어야 합니다."

정부는 취약계층 체감도가 높은 생계분야에 대한 맞춤형 지원도 강화합니다.
연말까지 쪽방 등 비정상 거처 거주자에게 1만 가구의 정상주택 이주를 지원합니다.
또 민간임대로 이주 시 보증금 무이자 대출을 최대 8천만 원까지 늘리기로 했습니다.
난방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에너지 바우처 단가도 기존 2배 수준인 30만4천 원으로 확대합니다.
아울러 추석 연휴 기간, 소외계층에 대한 빈틈없는 관리를 위해 노숙인 무료급식과 위기 청소년 지원, 맞벌이 한부모 가정의 만12세 이하 아이돌봄 서비스 등도 유지됩니다.
(영상편집: 신민정 / 영상그래픽: 강은희)

KTV 김유리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