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비상진료에 따른 병·의원 이용안내 페이지로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본문

KTV 국민방송

겨울철 폭설 선제 대비···"빠른 대응 철저히 준비"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겨울철 폭설 선제 대비···"빠른 대응 철저히 준비"

등록일 : 2023.11.29 13:12

강민지 앵커>
이상기후의 영향으로 올겨울 우리나라에 많은 눈이 내릴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는데요.
정부가 폭설로 인한 국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선제 대비에 나섰습니다.
윤현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윤현석 기자>
엘니뇨의 영향으로 세계적으로 기상이변이 속출하는 가운데 여파는 우리나라까지 미칠 전망입니다.
전문가들은 12월, 절정에 다다른 엘니뇨 현상으로 인해 우리나라에 수증기가 활발하게 유입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이로 인해 예년보다 강하고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윤현석 기자 yoonhyun1118@korea.kr
"폭설은 큰 인명 피해까지 불러올 수 있는데요, 폭설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제설차와 제설제 등을 미리 준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행정안전부는 내년 3월 15일까지 겨울철 자연재난 대책 기간을 운영, 이 기간 대설 상시대비체계를 유지합니다.
또 전국 지자체에 대설 및 한파 대책 추진 비용 120억과 소형제설장비 구입비 30억 등을 지원합니다.
정부는 이를 통해 지자체의 초기대응 능력이 확보되고 재난관리에 대한 책임성, 현장 작동성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방기선 국무조정실장은 서울 강남구의 제설전진기지를 찾았습니다.
방 실장은 제설제 비축 상황을 비롯해 제설 차량과 제설제 살포기 등 제설 장비의 작동 상태를 점검했습니다.

현장음> 방기선 / 국무조정실장
"(제설제) 6천 톤이 여기에도 조금 있고, 제설함에도 다 들어가 있고 그런 거죠?"

점검을 마친 방 실장은 담당 공무원들이 반복된 훈련을 진행해 실제 상황에서도 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또, 평소 제설장비와 자재를 충분히 확보해 폭설로 인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영상취재: 김준섭 / 영상편집: 박설아)

KTV 윤현석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