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원전 강국 도약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장애인 의무고용률 3.17%로 꾸준히 증가

KTV 대한뉴스 7 화~금 07시 00분

장애인 의무고용률 3.17%로 꾸준히 증가

등록일 : 2024.05.24 08:50

최대환 앵커>
기업들의 장애인 의무고용률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일단 긍정적인 소식이지만 내용을 좀 들여다보면, 공공 부문에 비해 민간의 고용률이 낮았고, 특히 민간에서도 대기업의 경우 의무고용률에 한참 못 미치는 걸로 집계됐습니다.
김용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김용민 기자>
고용노동부의 2023년 장애인 의무고용현황을 보면 상시근로자가 50명 이상인 3만2천316곳의 공공과 민간 기업에서 장애인 고용률은 평균 3.17%로 나타났습니다.
전체 917만 6천 명 가운데 29만 1천323명으로, 중증 장애인일 경우 두 배 적용됩니다.
전년 3.12%보다 0.05%p 늘어난 수치로 장애인 고용률은 10년 전 2.54%에서 매년 꾸준히 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2023년 장애인 의무고용률은 공공 3.6%, 민간 3.1% 입니다.
공공부문의 고용률은 3.8%로 의무비율을 넘겼지만, 민간은 2.99%로 낮았습니다.
민간 기업을 규모별로 보면 100인 미만 사업장이 2.19%로 가장 낮았고, 500~999인 사업장이 3.45%로 가장 높았습니다.
특히 대기업집단의 경우 1천3곳의 고용률은 2.43%로 의무비율에 한참 못 미쳤습니다.
정부는 이를 위해 민간기업에 대한 컨설팅을 확대하고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설립규제를 완화하기로 했습니다.
(영상편집: 오희현 / 영상그래픽: 민혜정)
또 의무고용률을 초과한 기업에는 고용장려금을 지급해 고용을 유도할 방침입니다.

KTV 김용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