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집중호우 피해지역 '특별재난지역' 검토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집중호우 피해지역 '특별재난지역' 검토

회차 : 1031회 방송일 : 2022.08.10 재생시간 : 01:47

김용민 앵커>
정부와 여당이 오늘 '수해대책 점검 긴급 당정 협의회'를 개최했습니다.
당정은 집중호우 피해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문기혁 기자입니다.

문기혁 기자>
수해대책 점검 긴급 당정협의회
(장소: 오늘 오후, 국회)

정부가 여당과 함께 수해대책을 점검하기 위해 긴급 당정협의회를 열었습니다.
당정은 수해지역의 신속한 응급복구와 피해자 지원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총력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요건에 맞는다면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적극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국고 지원 대상 피해 기준 금액의 2.5배를 초과하는 피해가 발생하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할 수 있습니다.

녹취> 방문규 / 국무조정실장
"피해현장 응급복구와 이재민 지원, 일상 복귀를 위해 노력하고, 신속한 피해조사를 통해 필요 시 특별재난지역 선포 등 지원방안을 적극 검토하도록 하겠습니다."

당정은 아울러, 복구계획 수립 전이라도 긴급복구수요에 대해서는 긴급 지원하는 방안도 적극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또,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전국적으로 배수펌프를 합동점검 할 수 있는 태스크포스를 만들어 차후 재해 상황에 대비하기로 했습니다.
침수 피해 차량에 대해서는 자차 손해보험 신속지급제도를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침수 피해 차량이 자차 손해보험에 가입된 경우에는 이번 호우로 인한 피해를 보상받을 수 있습니다.

녹취> 김주현 / 금융위원장
"보상금 청구 시 보험사별로 심사 우선순위를 상향하여 신속하게 보험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입니다."

당정은 이와 함께 강남구에 대규모 지하저류시설을 신속히 설치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양천구의 빗물저류시설과 같은 대규모 지하저류시설을 설치하기 위해 관련 예산을 내년도 예산안에 적극 반영할 계획입니다.
(영상편집: 진현기)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031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