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코로나 이후 가족·지인 사칭 '메신저피싱' 급증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30분

코로나 이후 가족·지인 사칭 '메신저피싱' 급증

회차 : 969회 방송일 : 2022.05.12 재생시간 : 00:33

윤세라 앵커>
방송통신위원회는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매체 이용이 늘면서 메신저피싱 사기가 급증하고 있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메신저피싱은 가족이나 지인을 사칭한 범죄자가 피해자에게 휴대전화 파손 등 불가피한 상황을 알리며 악성링크로 유도해 자금을 편취하는 사기수법으로 지난해 피해액이 전년대비 165.
7% 증가했습니다.
방통위는 개인정보나 금품 등을 요구받으면 상대가 누구든지 확인하고 또 확인하는 습관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969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