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나만의 맞춤 서비스···마이데이터 산업 도입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나만의 맞춤 서비스···마이데이터 산업 도입

등록일 : 2018.07.18

김용민 앵커>
은행이나 카드, 통신회사 등에 흩어져 있는 개인 신용정보를 한곳에 모아 조회하고 이를 토대로 금융상품도 추천하는 시대가 열립니다.
금융위원회가 이런 내용의 마이데이터 산업 도입방안을 발표했는데요.
곽동화 기자입니다.

곽동화 기자>
은행 거래 내역과 카드 소비성향을 분석해 어떤 신용카드가 내게 맞는지 알려주는 사이트입니다.
공인인증서로 한 번만 인증하면 수십 개 금융사의 거래 내역을 편리하게 공유할 수 있습니다.
금융당국이 이처럼 개인이 본인의 정보를 적극적으로 관리, 통제하고, 이를 신용관리나 자산관리 등 개인생활에 능동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마이데이터 산업을 도입합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금융분야 마이데이터 산업 도입방안을 발표하고, 마이데이터의 성공적 도입을 위해 고객데이터 공유에 은행과 카드사가 적극 나서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녹취> 최종구 / 금융위원장
"보다 투명하고 효율적인 정보 제공을 통해서 소비자가 모든 금융상품을 정확하게 비교 분석해서 합리적으로 선택할 수 있는 요건이 조성된다면 그동안 정보의 우위에 기대서 일방적인 이익을 추구해왔다는 지적을 받고 있는 금융회사들의 일부영업형태가 시정되고..."
금융위는 자본금 요건을 최소화해 다양한 사업자의 진입을 유도할 방침입니다.
최소자본금 5억원, 자문인력은 별도로 두지 않아도 됩니다.
다만 정보보호나 보안을 위해 허가제로 운용되고 신용정보 관리인은 반드시 두도록 했습니다.
또 마이데이터 업체가 개인정보를 원활히 활용하도록 개인신용정보 이동권이 도입됩니다.
이에 따라 금융회사에 정보 제공 의무가 부여돼 마이데이터 사업자의 정보 접근이 가능해질 전망입니다.
정부는 개인 신용정보가 마이데이터 업체에 이관되는 만큼 강력한 보안을 요구했습니다.
또 마이데이터 산업이 시장에 정착될 수 있도록 표준화된 전산 정보 제공 방식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정보 수집과정에서화 보안도 강화해 현재 활용되는 스크린 스크레이핑 방식이 아닌 마이데이터 사업자에 직접 정보를 제공하는방식으로 바꿉니다.
금융위는 올 하반기 관련 법 개정을 추진해 내년 마이데이터 산업을 도입한다는 방침입니다.
KTV 곽동화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