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KTV 뉴스중심 월~금요일 14시 00분

한미 국방장관 통화···"한미동맹 발전 협력"

회차 : 607회 방송일 : 2021.01.25 재생시간 : 02:06

박천영 앵커>
서욱 국방부 장관이 바이든 행정부 초대 국방 장관인 로이드 오스틴 장관과 전화 통화를 했습니다.
한미동맹의 굳건함과 긴밀한 공조 체제를 확인하고, 동맹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박성욱 기자입니다.

박성욱 기자>
서욱 국방부 장관이 우리 시간으로 어제 바이든 행정부 초대 국방장관인 로이드 오스틴 장관과 전화통화를 했습니다.
오스틴 국방장관 인준안 가결 하루 만에 이뤄진 통화로 국방부는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고려해 미국 측의 요청으로 통화가 이뤄졌다고 밝혔습니다.
통화에서 양 장관은 한미동맹의 굳건함과 양국 국방당국의 긴밀한 공조체제를 재확인했습니다.
서 장관은 오스틴 장관이 국방 분야의 다양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미국 국방장관의 막중한 임무를 훌륭히 수행할 최적임자라며 취임 축하 인사를 건냈습니다.
오스틴 장관은 한미동맹을 동북아 평화와 안정의 핵심축이자 가장 모범적 동맹으로 평가하면서 앞으로 동맹관계를 더욱 굳건히 발전시키기 위해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4성 장군 출신인 오스틴 장관은 장관 인준 청문회에서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을 조기에 타결짓겠다고 밝히는 등 동맹 강화 의사를 밝혀왔습니다.
양 장관은 한반도를 포함한 역내 상황을 고려할 때 긴밀한 한미 공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같이 했습니다.
또 한미동맹이 상호 보완적이며 미래지향적 동맹으로 지속 발전되도록 함께 노력하고 언제든 한미동맹 현안을 포함한 상호 관심사를 허심탄회하게 소통하기로 했습니다.
양 장관은 가까운 시일 내에 직접 만나 우의와 신뢰를 다지며 보다 다양한 현안에 대해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누기로 했습니다.
(영상편집: 박민호)
다가오는 회동에서 양 장관은 전작권 전환과 한미 연합훈련, 방위비 분담금 협상 등 한미 간 실질 현안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 교환을 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KTV 박성욱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