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내년 기후대응기금 신설···저탄소 전환 지원

회차 : 855회 방송일 : 2021.05.17 재생시간 : 02:27

김용민 앵커>
정부가 오늘 대외경제장관회의를 열고, 2030년까지 달성할 국가온실가스 감축목표, NDC 상향수준을 논의했습니다.
또, 기후대응기금을 신설해 기업들의 저탄소 전환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문기혁 기자입니다.

문기혁 기자>
우리나라를 비롯해 주요 국가들은 2050년까지 탄소 순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탄소중립을 선언했습니다.
지난달 열린 세계기후정상회의에선 탄소중립에 맞춰 2030년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 NDC 추가 상향을 발표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세계기후정상회, 지난달 22일)
"'2050 탄소중립'을 실현하기 위한 의지를 담아 NDC(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를 추가 상향하고자 합니다."

대외경제관계장관회의
(장소: 오늘 오전, 정부서울청사)

이에 따라 정부는 대외경제장관회의를 열고, 2030 NDC 상향수준을 논의했습니다.
산업·발전·수송 등의 감축 잠재량과 수용성 등을 고려해 상향수준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2030 NDC를 추가 상향해 올해 안에 유엔에 제출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기업의 저탄소 전환도 적극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내년에 기후대응기금을 신설하고, 이미 발표한 탄소중립 기술 추진전략에 따라 탄소중립 핵심기술 연구개발과 상용화도 지원합니다.

녹취> 홍남기 / 경제부총리
"NDC(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 상향수준, 추진일정 등을 검토하고 이와 함께 녹색유망기술에 대한 상용화 로드맵 마련, 그리고 기후대응기금에 대한 신설 등 저탄소 전환 지원을 병행해나갈 것입니다."

유럽연합, EU를 중심으로 추진 중인 '탄소국경조정제도'에도 대비하기로 했습니다.
EU는 배출권거래제도 확대 적용 등을 방안으로, 2023년부터 탄소국경제도 도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국내 배출권거래제 개선과 탄소가격체계 개편 등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세계기후정상회의에서 발표된 '신규 해외석탄발전에 대한 공적 금융지원 중단'에 따라 상반기 중에 후속 지침을 마련합니다.
중단 대상사업과 적용기관 등 상세 지침을 정합니다.
국제 협력도 강화합니다.
특히, 오는 30일부터 서울에서 열리는 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P4G 정상회의를 계기로, '서울선언' 채택 등을 추진합니다.
(영상취재: 김태형 / 영상편집: 오희현)
아울러, 기후재원 조성을 확대하고, 세계무역기구의 환경상품·서비스 무역 자유화 논의에도 적극 참여할 방침입니다.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