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내년도 최저임금 9천160원···정부 "수용 당부"

회차 : 882회 방송일 : 2021.07.13 재생시간 : 01:58

임보라 앵커>
내년도 최저임금이 진통 끝에 결정됐습니다.
올해보다 5.1% 오른 9천160으로 결정됐는데요, 정부는 공존과 상생을 위해 노사 모두에게 이번 결정을 수용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임소형 기자입니다.

임소형 기자>
내년도 최저임금이 시간당 9천160원으로 결정됐습니다.
올해보다 440원, 5.1% 오른 겁니다.
월급으로 환산하면 월 노동시간 209시간 기준 191만4천440원입니다.
어제 밤 최저임금위원회 전원회의에서 긴 진통 끝에 결정됐습니다.
노동계와 경영계가 여러차례 수정안을 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하자 공익위원들이 낸 안을 표결에 부쳤습니다.
투표결과 찬성 13표, 기권 1표로 채택됐습니다.
내년도 인상률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경기 회복 전망을 부분적으로 반영한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는 최저임금위에서 고용과 경제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고심끝에 어려운 결정을 내린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그러면서 노사 모두 아쉬움이 있겠지만 이번 결정을 수용해 달라고 호소했습니다.

녹취> 김부겸 국무총리
"만족스럽지 않더라도 공존과 상생을 위해 서로가 한발씩 양보하는 미덕이 필요합니다. 대승적 차원에서 최저임금위원회의 결정을 수용해 주실 것을 노사 양측에 간곡히 당부드립니다."

고용노동부 장관은 다음 달 5일까지 내년도 최저임금을 고시해야 하고 내년 1월 1일부터 효력이 발생합니다.
노사는 최저임금 고시를 앞두고 이의 제기를 할 수 있습니다.
고용부 장관은 이의 제기에 이유가 있다고 인정되면 최저임금위에 재심의를 요청 할 수 있습니다.
(영상취재: 안은욱 / 영상편집: 이승준)
다만 지금까지 재심의를 한 적이 없기 때문에 이번에 결정된 안이 적용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KTV 임소형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