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수도권 특별방역회의···"짧고 굵게 끝낼 것"

회차 : 882회 방송일 : 2021.07.13 재생시간 : 02:29

임보라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어제 수도권 자치단체장들과 함께 특별방역점검회의를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는 '짧고 굵게' 상황을 조기에 타개하기 위한 것이라며, 비상한 각오로 확산세를 끊어내겟다고 밝혔습니다.
문기혁 기자입니다.

문기혁 기자>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
(장소: 어제 오후, 청와대 여민1관)

사회적 거리두기 최고 단계인 4단계 시행 첫날, 문재인 대통령과 서울·인천시장, 경기지사 등 수도권 지방자치단체장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직접 주재한 문 대통령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는 '짧고 굵게' 상황을 조기에 타개하기 위한 것이라며, 더 큰 피해와 손실을 막기 위한 비상 처방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짧고 굵게' 끝낼 수만 있다면, 일상의 복귀를 앞당기고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지름길이 될 것입니다. 정부는 여기서 막아내지 못한다면 더는 물러설 곳이 없다는 비상한 각오로 임하겠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럴 때일수록 기본으로 돌아가지 않을 수 없다며, 진단검사와 역학조사, 격리치료로 이어지는 삼박자를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생활치료센터 확충 등 병상 확보도 주문했습니다.
수도권 자치단체장들을 향해서는 수도권의 방역 사령탑임을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합동점검반을 적극 운영해 방역수칙을 어기면 '원스트라이크 아웃'을 강력히 적용하고 실행해야 한다며, 철저한 역학조사와 사회적 거리두기의 실행력 확보를 주문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강화된 방역 조치의 실행력을 높이는 데도 지자체의 협력이 필수적입니다. 정부는 지자체와의 협업을 더욱 강화하면서 방역활동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백신 접종에도 더욱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과 백신 스왑으로 들여온 백신은 서울과 경기지역의 버스·택시·택배기사와 교육.보육 종사자들에게 우선 접종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동.모임 자제와 방역수칙 준수 등 국민 협조를 당부하면서 송구한 마음도 전했습니다.
특히, 중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들의 영업제한으로 인한 손실은 손실보상법과 추경예산으로 최대한 보상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영상편집: 이승준)
문 대통령은 거리두기 4단계 조치를 짧고 굵게 끝내고, 백신 접종 확대로 연결시킨다면 기필코 상황을 반전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국민께서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