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방역준수에 예외 없어···엄정한 책임 추궁"

회차 : 898회 방송일 : 2021.07.19 재생시간 : 02:22

김용민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 19 확산과 관련해 방역 조치 준수에 있어 누구도 예외나 특권이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방역 조치 위반 시 엄정한 책임 추궁이 불가피할 것이라고 밝혔는데요.
유진향 기자가 보도합니다.

유진향 기자>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
(장소: 오늘 오후, 청와대 여민관)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한 문재인 대통령은 당면한 최대 과제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고강도 방역 조치를 '짧고 굵게' 끝내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에 진입한 이후 문 대통령이 '짧고 굵게'를 강조한 건 이번이 세 번째입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방역 조치를 준수하는데 누구도 예외나 특권이 있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방역 조치 위반 행위에 대해 단호하고 엄정한 책임 추궁이 불가피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힘들어도 방역 조치를 준수하는 대다수의 선량한 국민을 위해서라도 방역 조치 위반 행위에 대해 단호하고 엄정한 책임 추궁이 불가피할 것입니다."

문 대통령은 강화된 방역 조치에 협조하고 있는 국민과 폭염 속에서도 코로나 대응에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을 향해 감사의 뜻도 전했습니다.
이어 철저한 방역과 함께 백신 접종 속도를 높이고 백신 물량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40대 이하 국민에 대한 백신 접종 계획도 조속히 마련하여 ‘내가 언제 백신을 맞게 될지’ 예측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방역 조치 강화로 인한 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들의 피해에 대해서도 세심한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했습니다.
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들에게 지원을 확대하겠다는 정부의 의지는 분명하다면서, 피해 지원의 범위를 더 두텁고 폭넓게 하고 추경 통과 즉시 신속히 집행되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나아가 손실보상법에 의한 지원도 강화된 방역 조치 상황을 반영해 충분한 보상이 이뤄지도록 지원 규모를 확대하고 빠른 집행을 위해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영상편집: 김종석)
국회에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피해 지원에 초점을 맞춰 논의해 주고 신속한 추경 처리로 적기에 집행될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TV 유진향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