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채안펀드 5조 원 추가 확충···12월 국고채 발행 축소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채안펀드 5조 원 추가 확충···12월 국고채 발행 축소

회차 : 1104회 방송일 : 2022.11.28 재생시간 : 01:53

김용민 앵커>
정부가 비상거시경제 금융회의를 열고 자금 시장 안정화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채권시장안정펀드 5조 원을 추가 확충하고, 다음 달 국고채 발행은 3조 8천억 원으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김경호 기자가 회의 주요 내용 전해드립니다.

김경호 기자>
정부가 5조 원 규모의 채권시장안정펀드 추가 자금 요청, '캐피탈콜'을 실시합니다.
정부는 이미 3조 원 규모의 1차 캐피탈콜을 실시한 바 있습니다.
참여 금융회사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내년 1월까지 분할출자로 진행합니다.
한국은행은 캐피탈콜에 응한 금융회사에 2조 5천억 원 규모의 유동성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녹취> 추경호 경제부총리
"캐피탈콜에 참여한 금융기관에 대해서는 출자한 금액 중 50%까지 한국은행이 RP(환매조건부채권) 매입을 통해 충분한 유동성을 지원하도록 하겠습니다."

국고채 발행 물량은 9조 5천억 원에서 3조 8천억 원으로 줄입니다.
이를 위해 한전과 가스공사 등 공공기관도 발행 물량을 줄이거나 시기를 분산하기로 했습니다.
필요한 자금을 채권 발행 대신 은행 대출로 조달하는 방안도 추진합니다.
자금시장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부동산 시장 안정에도 나섭니다.
분양을 앞둔 부동산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보증 규모를 5조 원 늘립니다.
미분양 사업에 대해서도 5조 원 규모의 대출 보증을 신설합니다.
(영상편집: 진현기 / 영상그래픽: 민혜정)
한편, 이날 회의를 주재한 추경호 경제부총리는 "국내 자금시장은 불안이 점차 진정되는 모습" 이라면서도 "연말까지 국내외에 주요 이벤트가 남아 있는 만큼 시장 동향을 면밀하게 살피고, 자금시장 안정을 위해 총력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TV 김경호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104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