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소비자 현혹 '온라인 불법광고' 퇴출시킨다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소비자 현혹 '온라인 불법광고' 퇴출시킨다

등록일 : 2023.03.30

-3월 특별단속 결과 거짓광고, 거래가 불가능한 허위매물 등 201건 적발-

임보라 기자>
국정을 더 촘촘히 살펴봅니다.
보도자료 브리핑입니다.

국토부가 온라인 중개대상물 광고를 조사해, 허위매물 사례 201건을 적발하고 불법 의심 광고를 올려온 분양대행사 등 무자격자 29명에 대해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올해는 작년에 적발된 적 있는 2천여 개 사업자를 선별해 집중 조사를 실시했는데, 이 중 118개 사업자가 여전히 불법광고를 게재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뿐만 아니라 법적으로 분양대행사는 '임대차 계약'에 대해 표시나 광고를 할 수 없지만, '분양'과 '전세'를 동시에 표시한 광고가 전체의 57%에 달했는데요.
국토부는 불법광고 단속 등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계속 모니터링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189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