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시찰단 활동 세부 조율 중···적절한 시기 발표 예정"

KTV 대한뉴스 7 화~금 07시 00분

"시찰단 활동 세부 조율 중···적절한 시기 발표 예정"

등록일 : 2023.05.19

최대환 앵커>
우리나라와 일본 두 나라 사이에선 지금, 우리 정부가 파견할 후쿠시마 오염수 시찰단의 활동에 대한 세부 사항이 조율되고 있습니다.

송나영 앵커>
협의를 마치는 대로 세부 내용을 최종 발표할 예정인데, 어떻게 돼가고 있는지 김민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김민아 기자>
한일 양국이 후쿠시마 원전 시찰단 파견을 위한 협의를 계속 진행하고 있습니다.
지난 12일, 국장급 협의를 12시간 넘게 마라톤 회의로 진행한 데 이어 화상 실무회의를 열었지만, 시찰 항목에 대한 의견차를 아직 좁히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녹취> 임수석 / 외교부 대변인
"양측이 외교채널을 통해서도 추가적으로 검토 필요한 사안들이 남아있어서 계속 협의를 이어나가기로 했습니다."

앞선 회의에서 우리 측은 일본에 접근하고 싶은 시설과 원하는 정보 목록을 구체적으로 요구했습니다.
일본은 오염수 정화장비인 ALPS와 방류 시설인 해저터널을 직접 확인하고 싶다는 의사에 대해 확답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까지 한일 간 합의가 이뤄진 부분은 시찰단 활동 기간을 나흘로 하고, 20명 내외 전문가로 구성하는 것 정도입니다.
합의가 늦어지면서 23일과 24일로 예정됐던 현장 시찰 일정도 변경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시찰단 파견 장소와 시간, 동선 등 아주 세세하고 기술적인 부분까지 유선상으로 협의가 이뤄지고 있다며, 일 측이 성실하고 협조적인 태도로 협의에 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장소별 착용 보호장비와 건강과 안전을 고려한 체류 시간, 공간의 제약 상 체류 인원 등을 우리 측에 전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고, 우리 측은 그에 따른 동선 등을 다시 검토하는 단계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염수 TF가 설치된 국무조정실은 일본과 협의를 마치는 대로 브리핑을 통해 세부 사항을 설명할 계획입니다.
한편 외교부는 일본 히로시마에서 열릴 G7 회의에 후쿠시마산 식재료로 만든 음식이 제공된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관련 보도를 알고 있지만 아직 일본 측으로부터 구체적인 내용을 통보받은 바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김태우 / 영상편집: 오희현)

KTV 김민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