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英 COP26 시작···문 대통령, 기조연설 예정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英 COP26 시작···문 대통령, 기조연설 예정

회차 : 837회 방송일 : 2021.11.01 재생시간 : 02:05

박성욱 앵커>
영국 글래스고에서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가 시작됐습니다.
회의에 참석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기조 연설을 통해 우리나라의 2030년 국가 온실 가스 감축 목표를 밝힐 예정입니다.
글래스고 현지에서 채효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채효진 기자>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장소: 1일 밤(우리시간), 영국 글래스고)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COP26이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렸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의 초청을 받아 이틀간 회의에 참석합니다.
COP는 기후변화 관련 국제사회 최고 의사결정기구로 지난 1995년부터 매년 열리는데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연기됐습니다.
이번 회의에는 전 세계 130여 개국 정상들이 참석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올해는 지난 2015년 COP21에서 나온 파리기후변화협정, 즉 '기후온난화 1.5도' 목표를 실현할 방안이 논의될 전망입니다.

채효진 기자 (영국 글래스고)
"문 대통령은 의장국 프로그램인 '행동과 연대'에서 발언한 뒤 기조연설을 할 예정입니다.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우리나라의 온실가스 감축 의지 등을 강조할 것으로 보입니다."

구체적으로 오는 2030년까지 온실가스 순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하겠다는 '2030 국가 온실가스감축목표 NDC'를 발표할 계획입니다.
또 이산화탄소 외 특정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국제연대, 글로벌 메탄 서약에 가입할 예정입니다.
오는 2030년까지 전 세계에서 배출되는 메탄 배출량을 2020년 대비 최소 30% 감축한다는 목표입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 산림·보건 분야 개발도상국 지원 정책 등도 소개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이번 회의에서는 미국, 캐나다 등 100개국 이상 국가 정상들도 기조연설에 나서는 가운데, 이를 계기로 문 대통령과 주요국 정상회담이 이뤄질지도 주목됩니다.
(영상취재: 민경철 / 영상편집: 김종석)

KTV 채효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