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취임 첫 중앙지방협력회의···"진영 관계없이 '원팀'"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취임 첫 중앙지방협력회의···"진영 관계없이 '원팀'"

회차 : 1069회 방송일 : 2022.10.07 재생시간 : 02:08

김용민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으로 17개 시도 지사들과 함께 중앙지방협력회의를 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중앙과 지방의 소통과 협력을 강조하며, 국민을 위한 일이라면, 진영에 관계없이 원팀이 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문기혁 기자입니다.

문기혁 기자>
제2회 중앙지방협력회의
(장소: 울산시청)

윤석열 정부와 민선 8기 지방 정부 출범 이후 처음이자, 지난 1월 출범 이후 두 번째로 '중앙지방협력회의'가 열렸습니다.
윤석열 대통령과 17개 시도지사, 지방 4대 협의체 대표 등이 참석했습니다.
먼저 말문을 연 윤 대통령은 국정 목표인 '어디에 살든 공정한 기회를 누리는 지방시대'를 언급하며, 중앙과 지방의 협력을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분기별로 지역을 순회하면서 회의를 개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앞으로 여러분들을 더 자주 뵙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국민을 위한 일이라면 우리 모두 진영에 관계없이 원팀이 돼야 합니다."

이어진 회의에서는 지방분권법과 국가균형발전법을 통합하는 통합법 제정 추진상황을 논의했습니다.
정부는 올해 안에 통합법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으로, 이를 통해 기존 자치분권위원회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를 통합하는 지방시대위원회를 새롭게 출범시킬 계획입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새롭게 출범할 지방시대위원회를 통해 자치분권과 균형 발전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챙기겠습니다."

회의에서는 아울러, '중앙지방협력회의 지방지원단'을 새롭게 설치하기로 했습니다.
행정안전부에 설치된 지원단 외에 지방지원단을 별도로 설치해 안건 발굴 과정에서 지방의 역할을 강화한단 계획입니다.
회의에선 이와 함께 지역 주도의 일자리 창출 계획도 논의했습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구자익 / 영상편집: 김종석)
'지역일자리 맵'을 구축해 지역 일자리정보를 자치단체와 지역주민을 비롯해 투자를 계획하는 기업에게 알기 쉽게 제공하고, 지역일자리 최초의 독립법을 제정해 지역 일자리사업을 안정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069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