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누 변이 [뉴스링크]

등록일 : 2021.11.28

신경은 앵커>
뉴스의 빈틈을 채워드리는 시간, 뉴스링크 시작합니다.
새로운 코로나19 변이가, 남아공에서 확인됐습니다.
이름은 '누 변이' 인데요.
델타 변이보다 강력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누 변이
바이러스는 '스파이크 단백질'을 이용해, 세포에 침투합니다.
단백질에 변이가 생기면 '전염성'이 강해지고, 백신으로 막기 어려워집니다.
'누 변이'는 단백질 내부에, '32개의 변이'가 있습니다.
유전자 변이 개수로 따지면, 델타보다 2배 많은 것으로, 한층 더 강력하다는 분석인데요.
세계보건기구는 긴급회의를 소집하는 등, '누 변이 출현'에 긴장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코로나 변이'가 잇따라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인류는 백신으로 맞서고 있죠.
백신을 맞으면, '중화항체'가 만들어지는데요.
어떤 걸까요?

#중화항체
'중화항체'는 '스파이크 단백질'에 달라붙어, '바이러스'가 세포 안으로 들어갈 수 없게 합니다.
'바이러스'는 무언가를 감염시켜야 살아갈 수 있는데요.
그렇지 못하니까 사멸하게 됩니다.
하지만 백신 접종 후 시간이 지나면, '중화항체가'가 줄어듭니다.
추가 접종이 필수인 이유입니다.

코로나19와 긴 싸움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유럽 상황이 심각한데요.
이탈리아 정부는 이른바 '슈퍼 그린패스'를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슈퍼 그린패스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사람은 실내 공공장소 출입을 제한하는 조치인데요.
백신 접종을 마쳤거나, 코로나에 감염됐다가 회복한 사람에게만 혜택을 주는 것입니다.
백신을 맞지 않으면, 식당은 물론 박물관, 미술관, 체육관 등 문화체육시설도 이용할 수 없습니다.

'바이러스 확산세'를 막기 위한 '초강수'를 둔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뉴스링크였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