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코로나19 풍토병 관리체계 전환 초입"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코로나19 풍토병 관리체계 전환 초입"

등록일 : 2022.02.22

김용민 앵커>
코로나19 유행이 풍토병 관리체계 전환 초입에 들어섰습니다.

윤세라 앵커>
방역당국은 아직 갈 길이 멀지만 오미크론 변이의 위험을 계속 확인하면서 코로나19의 출구를 찾겠다고 밝혔습니다.
이혜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이혜진 기자>
현재 입원 중인 코로나19 위중증 환자는 480명, 사망은 58명입니다.
신규 확진자는 9만 9천573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주말에 감소했던 검사량 회복이 반영되면서 확진자 수는 주 중반부터 더 많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런 가운데 방역당국은 코로나19 유행이 풍토병 관리체계 전환 초입에 들어섰다고 밝혔습니다.
계속 낮은 치명률이 유지되고 유행이 안정적으로 통제되면 오미크론도 다른 감염병 같은 관리체계로 이행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녹취> 박향 / 중수본 방역총괄반장
"현재는 오미크론의 위험도를 계속 확인하면서 풍토병적인 관리체계로 전환하기 시작한 초입 단계가 되겠습니다. 아직은 갈 길이 멀지만 출구를 찾는 초입에 들어선 셈이 되겠습니다."

의료체계는 안정적 상황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36.3%, 감염병전담병원 병상 가동률은 46.2%로 절반 이상 여유가 있는 상황입니다.
입원이 필요한 환자는 하루 안에 병원에 들어가고 있고, 동네 병원 중심 진단검사도 원활하게 실시되고 있습니다.
재택치료자 응급상황에 대비한 대책도 보완 중입니다.
방역당국은 응급실 내 확진자가 입원이 필요하다면 따로 병상 배정을 거치지 않고 해당 병원에 입원하도록 절차를 간소화했다고 밝혔습니다.
오는 24일부터는 응급의료자원 중 코로나19 격리병상 정보를 119와 보건소에 실시간으로 공유해 확진자 응급이송의 효율을 높일 계획입니다.
방역당국은 중증과 사망 위험이 월등히 높은 미접종자와 60세 이상 감염을 최소화하는 데 오미크론 대응의 성패가 달렸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이번 오미크론 변이 유행은 짧게 보면 위기이지만 길게 보면 일상회복을 위해 한 번은 거쳐야 할 필연적 과정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의료체계를 유지하면서 유행을 잘 넘기면 일상으로 돌아갈 기회가 올 것이라는 설명입니다.
(영상취재: 김명현 / 영상편집: 장현주)

KTV 이혜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