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5월26일~5월27일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한-크로아티아 '포괄적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 격상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한-크로아티아 '포괄적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 격상

등록일 : 2023.10.13 17:36

임보라 앵커>
유럽을 순방 중인 한덕수 국무총리가 세 번째 방문국가인 크로아티아에 도착했습니다.
양국은 총리 회담에서 두 나라의 관계를 포괄적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는 성명을 채택했습니다.
아울러,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대한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습니다.
신국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신국진 기자>
한국과 크로아티아는 지난 1992년 첫 수교를 맺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12일 양국 수교 이후 처음 대한민국 국무총리가 크로아티아를 공식 방문했습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안드레이 플렌코비치 크로아티아 총리와 공식 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를 포괄적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는 공동성명을 채택했습니다.
양국은 앞으로 경제와 녹색전환, 과학기술, 문화, 안보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로 약속했습니다.
특히, 크로아티아 리예카 항 개발과 관련해 부산항만공사와 리예카 항만청이 항만과 내륙터미널을 공동 개발하기로 했습니다.
물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내용의 양해각서도 체결됐습니다.
양국은 우크라이나 전쟁과 최근의 중동 사태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북한 핵·미사일 도발에 대한 공동 대응 지지도 재확인했습니다.
한 총리는 앞서 크로아티아 도착 직후 동포들을 만나 양국협력에 대한 지지와 2030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한 활동에 감사 인사를 전했습니다.

녹취> 한덕수 국무총리
"한국과 크로아티아의 좋은 관계가 발전되도록 노력을 많이 해주시기를 부탁 드리겠습니다. 2030 부산에서 열리는 세계박람회를 한국이 유치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것에 대해서 진정으로 감사의 말씀 드리겠습니다."

크로아티아 일정을 마친 한 총리는 유럽 마지막 순방 국가인 그리스로 이동했습니다.
(영상취재: 김태우, 이정윤 / 영상편집: 오희현 / 영상그래픽: 강은희)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