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본문

KTV 국민방송

윤 대통령 "재정건전성 확보 중요···냉철히 대응"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윤 대통령 "재정건전성 확보 중요···냉철히 대응"

회차 : 1069회 방송일 : 2022.10.07 재생시간 : 02:20

김용민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 오전 비상경제 민생회의를 열어 경제상황과 대응방안을 점검했습니다.

윤세라 앵커>
윤 대통령은 '재정건전성 확보'가 중요하다며,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냉철하게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혜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이혜진 기자>
(제10차 비상경제민생회의)

윤 대통령이 용산 대통령실에서 제10차 비상경제민생회의를 주재했습니다.
관계부처 장관들과 현재 경제상황을 점검하고 부문별 대응책을 논의하는 자리입니다.
윤 대통령은 최근 국내외 경제와 금융, 외환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며 이럴 때일수록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냉철하게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영국의 사례를 들어 위기 상황에서 안정적이고 일관성 있는 정부 정책과 대외 신용도를 지키는 일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이런 상황에서는 재정건전성의 확보도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최근 국제신용평가사들도 우리 정부의 이런 재정건전성 확보 기조를 긍정적으로 평가해서 대한민국의 국가신용등급을 유지하거나 상향 조정하고 있습니다. 또 대외신인도 측면에서도 이러한 건전 재정 기조를 흔들림 없이 유지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윤 대통령은 이어 이번 위기가 상당 기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불안을 덜 수 있는 안전판을 정부가 선제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외환시장 수급 환경을 개선하고, 자본시장도 상황에 따라 필요한 시장 안정 조치가 시행되도록 추진할 계획입니다.
윤 대통령은 이와 함께 대외건전성의 기본 안전판은 경상수지라며, 경상수지 흑자 기조가 지속되도록 대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수출확대에 더해 서비스 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관광 물류 등 전방위에 걸쳐 경상수지 개선을 위한 세부조치를 마련하겠다는 설명입니다.
(영상취재: 구자익 / 영상편집: 김종석)
윤 대통령은 이어 회의에 참석한 각 부처 장관에게 보다 적극적으로 민간, 시장과 소통하는 데 노력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TV 이혜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069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