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KTV 국민방송

동해서 한미일 미사일 방어훈련···北 미사일 도발 대응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동해서 한미일 미사일 방어훈련···北 미사일 도발 대응

회차 : 1068회 방송일 : 2022.10.06 재생시간 : 02:32

김용민 앵커>
북한이 이틀만에 다시 탄도미사일을 쏘아 올렸습니다.
최근 12일 사이 6번째 발사인데요.
한미일 3국은 북한의 도발에 대응해 동해 공해 상에서 미사일 방어훈련을 실시했습니다.
김현아 기자입니다.

김현아 기자>
합동참모본부는 오늘 오전 6시 1분부터 6시 23분까지 북한 평양 삼석 일대에서 동해 상으로 발사된 단거리탄도미사일, SRBM 2발을 포착했다고 밝혔습니다.
첫 번째 미사일의 비행거리는 350여㎞, 고도 80여㎞, 속도 약 마하 5, 두 번째 미사일은 비행거리 800여㎞, 고도 60여㎞, 속도 약 마하 6으로 탐지됐습니다.
2종류의 SRBM을 섞어 쏜 것으로 파악되는데 비행 궤적상 첫 번째 미사일은 초대형 방사포인 KN-25, 두 번째 미사일은 북한판 이스칸데르로 불리는 KN-23으로 추정됩니다.
북한은 지난 4일 자강도 무평리 일대에서 화성-12형으로 추정되는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지 이틀 만에 또다시 미사일 도발을 감행했습니다.
이번 미사일 발사는 미국의 핵 추진 항공모함인 로널드 레이건함이 한반도에 다시 출동한 데 대한 반발 성격이 큽니다.
북한 외무성은 SRBM 발사에 앞서 조선 중앙통신을 통해 "미국이 조선반도 수역에 항공모함타격집단을 다시 끌어들여 조선반도와 주변지역의 정세 안정에 엄중한 위협을 조성하고 있다" 고 밝혔습니다.
높아지는 북한의 도발 수위에 대응해 한미일 3국은 2주 연속 연합훈련을 진행하며 안보 공조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합참은 한미일 3국이 동해 공해상에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응하기 위한 미사일 방어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습니다.
훈련에는 우리 군의 이지스구축함 세종대왕함을 비롯해 미 해군 핵 항모 레이건함을 포함한 항모강습단 예하 이지스구축함 벤폴드함이 참여했습니다.
일본 해상자위대는 이지스구축함 초카이함이 참가했습니다.
한미일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 상황을 상정해 표적정보 공유를 통해 탐지·추적·요격 절차를 숙달하는데 중점을 두고 훈련을 진행했습니다.
(영상취재: 홍성주 / 영상편집: 오희현 / 영상그래픽: 민혜정)
이번 해상 미사일 방어훈련을 통해 북한의 미사일 도발에 대응할 수 있는 작전수행 능력과 태세를 더욱 확고히 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북한은 지난 4일 IRBM과 이번 미사일을 포함해 최근 12일 사이 여섯 차례 미사일을 발사하며 한반도의 긴장수위를 끌어올리고 있습니다.

KTV 김현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068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