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UAE 대통령 한국 국빈 방문 정책이슈 바로가기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부산엑스포 유치전략회의···"모든 역량 결집"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부산엑스포 유치전략회의···"모든 역량 결집"

등록일 : 2022.05.31

임보라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31일) 첫 번째 '2030 부산엑스포 유치전략회의'를 주재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해 모든 역량을 결집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필요하다면 대통령 특사도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문기혁 기자입니다.

문기혁 기자>
2030 부산엑스포 유치전략회의
(장소: 오늘 오전, 부산항 국제전시컨벤션센터)

2030 부산세계박람회 대학생 서포터즈가 윤석열 대통령에게 부산엑스포 뱃지를 직접 달아줍니다.
윤 대통령이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전략회의'에 참석했습니다.
첫 번째 민관합동 회의로, '유치지원 민간위원회' 출범식도 함께 열렸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직접 준비 현황을 점검하고, 참석자들과 향후 전략을 논의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우리가 가진 모든 역량을 결집해야 합니다. 정부의 교섭사절단 구성과 파견 계획을 조속히 마련해야 합니다. 필요하다면 대통령 특사 파견도 검토하겠습니다."

정부는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해 국무총리와 민간이 공동위원장을 맡는 유치위원회를 신설하고, 엑스포 예정 부지인 부산항 북항 재개발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할 계획입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부산항을 찾아 재개발 사업 추진 현황 등도 직접 점검했습니다.

녹취> 김창균 / 해양수산부 항만국장
"BIE(국제박람회기구) 실사단이 연말이나 연초에 오는데 그 전에 마무리할 수 있도록 차질없이 추진하겠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에 앞서 부산에서 열린 바다의 날 기념식에도 참석했습니다.
이 자리에서는 '신해양강국'을 거론하며, 해양 수산 분야 위기를 경제 재도약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디지털 물류 전환과 어촌 육성, 해양과학기술 투자 등을 언급했습니다.

녹취> 윤석열 대통령
"신해양강국 건설이라는 목표 아래 위기를 극복하고 경제 재도약을 위한 기회로 삼아야 합니다."

윤 대통령은 아울러, 부산 자갈치시장을 찾아 상인들을 만나고, 수산업 현안사항을 경청했습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민경철 / 영상편집: 진현기)

KTV 문기혁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