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나토정상회의 참석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도난 불교 문화유산 제자리로···불화·불교조각 등 32점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도난 불교 문화유산 제자리로···불화·불교조각 등 32점

등록일 : 2023.05.23

송나영 앵커>
1988년에서 2004년 사이 전국 14개 사찰에서 도난당했던 불교 문화재 32점이 제자리로 돌아왔습니다.
문화재 당국과 수사기관의 협력이 이뤄낸 성과인데요.
정부는 앞으로도 도난된 문화유산의 회수를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는 계획입니다.
윤현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윤현석 기자>지난 2020년 서울의 한 경매사에 불화를 출품해 처분하려다 범행이 발각된 피의자.
피의자의 자택을 수색하는 과정에서 은닉해 온 불상과 불화 등 모두 32점의 도난 불교 문화유산이 발견됐습니다.
문화재청의 문화재감정위원들은 피의자에게 압수한 문화유산에 대해 진위감정을 진행했고, 전국 14개 사찰에서 도난당한 문화유산임을 확인했습니다.
문화재청은 은닉 사범의 사건 판결이 나올 때까지 임의제출 받은 문화재를 보존 환경에 적합한 국립고궁박물관 수장고에 위탁 관리해 왔습니다.
지난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이 압수 문화재의 원 소장처 환부를 결정함에 따라 원 소장처가 속해 있는 대한불교조계종에 돌려줬습니다.
조계종은 문화유산 32점을 환수했음을 부처님께 고하는 고불식을 진행한 뒤 원래 봉안돼 있던 사찰로 옮길 예정입니다.

윤현석 기자 yoonhyun1118@korea.kr
“이번에 환수된 문화유산은 지난 1988년부터 2004년 사이 도난됐다가 되찾은 불화 11점과 불교조각 21점입니다."

제자리를 찾은 문화유산에는 전라도를 중심으로 활동한 조선 후기 조각 장인 색난 등이 제작한 것으로 확인되는 구례 천은사 제석천상과 나한상을 비롯해 18세기 후반 불화의 전형적인 설채법과 세련된 필치가 돋보이는 포항 보경사 영산회상도 등 역사적, 학술적, 회화사적 가치를 지닌 작품들이 포함됐습니다.
한편 문화재청은 문화적 가치를 지닌 도난 문화유산이 더 많을 것으로 보고 이를 되찾기 위한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최응천 / 문화재청장
"이번 도난 문화재가 30여 년 만에 나타나서 환수했듯이 끝까지 추적해서 절대 은닉하거나 가질 수 없도록 노력할 것이고 공소시효도 개정해서 오랜 기간이 지나도 문화재들을 반드시 원래 자리로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지난 2014년 불교문화재 도난예방 및 회수를 위한 협약을 맺은 조계종과 경찰청 등 기관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원활한 환원을 위한 개선책과 제도를 다각도로 마련할 방침입니다.
(영상취재: 김명현 / 영상편집: 김예준)

KTV 윤현석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1226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