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단독주택 공시가격 7.36%↑···"세 부담 완화방안 발표"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00분

단독주택 공시가격 7.36%↑···"세 부담 완화방안 발표"

등록일 : 2021.12.23

신경은 앵커>
내년 '표준단독주택의 공시 가격'이 7% 넘게 올랐습니다.
정부는 실수요자의 세 부담이 커지지 않도록, 완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지선 기자입니다.

박지선 기자>
국토교통부가 전국 단독주택 24만 가구를 선정해 조사한 결과, 내년 공시가격이 7.36% 오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부동산원의 시세 조사를 토대로 정부의 부동산 공시가격 현실화율에 따라 산정된 겁니다.
표준 단독주택 공시가격 상승률은 서울이 10.56%로 가장 높았고 부산과 제주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반면 세종과 경기, 인천은 전국 평균보다 낮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전체 단독주택의 약 97.8%가 재산세 특례 세율을 적용받는 공시가격 9억 원 이하 주택으로 조사된 가운데, 내년 9억 원 미만 표준주택 공시가격 상승률은 5%대를 기록했고 9억 원 이상과 15억 원 이상 주택의 공시가격은 각각 10%, 12%대를 기록했습니다.
국토부는 전국 단독주택의 약 98.5%는 공시가격 11억 원 이하로, 종합부동산세 대상이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내년 전국 표준지 공시가격은 10.16%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보다 오름세는 다소 완화됐지만 2년 연속 10%대를 기록했습니다.
이로써 내년 전국 단독주택과 표준지 공시가격 현실화율은 올해보다 올라, 각각 57.9%, 71.4%입니다.
국토부는 공시가격 현실화 계획은 예정대로 추진하되 과세 형평성을 위해 세 부담 완화 방안을 마련한다고 밝혔습니다.
공시가격이 각종 세금 산정에 기준이 되는 만큼, 1가구 1주택 실수요자 대상으로 세 부담 완화 방안을 내년 3월 중에 발표할 계획입니다.
(영상편집: 진현기)
이번에 공개된 공시가격은 '부동산 공시가격알리미' 홈페이지 등에서 23일부터 열람할 수 있습니다.

KTV 박지선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TV 대한뉴스 (874회) 클립영상